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d_ad1

필립모리스, “식약처 궐련형 전자담배 연구 오류"

기사승인 2018.06.18  12:33:20

공유
default_news_ad2

- "전자담배 증기 속 수분량 측정 중요함에도 제대로 측정하지 않아" 지적

식품의약품안전처의 궐련형전자담배 유해성 분석결과 발표에 대한 관련 기업들의 반발이 거세다.

BAT코리아가 식약처 발표에 유감을 표한데 이어, 18일에는 궐련형전자담배 시장을 주도하고 있는 필립모리스가 기자간담회를 열고 자사 임상시험 결과를 통해 식약처 발표를 정면으로 반박했다.

필립모리스는 이날 자사 대규모 임상시험결과 궐련형전자담배로 전환한 사용자의 신체평가지표가 일반담배 사용자보다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으며, 식약처가 발표한 측정방법에 오류가 있어 정확하지 않다고 지적했다.

필립모리스가 발표한 연구결과는 지난 8일 미국 FDA 허가신청을 위해 제출한 자료다.

결론은 아이코스로 전환한 사용자들의 신체반응지표가 일반담배 사용자보다 개선됐다는 것이다.

연구는 성인 흡연자의 유해물질 노출 감소가 흡연관련 질병의 발병 위험도 감소 가능성으로 이어지는지를 알아보기 위해 미국에서 984명의 흡연자를 대상으로 일반담배 흡연자(488명)와 아이코스로 전환한 사용자(496명) 두 그룹으로 무작위 배정해 이들의 신체 반응을 6개월 동안 측정했다.

연구 결과, 아이코스로 전환한 사람들은 6개월 후 8가지 신체평가지표(주요 임상위험 평가지표)가 모두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필립모리스가 공개한 신체평가지표

필립모리스 과학연구 최고책임자인 마누엘 피취(Manuel Peitsch) 박사는 “이는 연기 없는 제품의 위험도 감소 가능성을 직접적으로 평가한 최초의 대규모 임상연구다. 이번 연구 결과로, 일반담배 흡연에 비해 아이코스로 전환하는 것이 담배의 위험도를 줄인다는 것을 증명할 수 있는 이정표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한국필립모리스는 식약처에 궐련형 전자담배에 대한 분석 결론에 대한 해명을 요구했다.

식약처가 자체 분석결과뿐만 아니라 많은 해외 연구 결과를 정확하게 반영하지 못했다는 것이다.

필립모리스에 따르면, 식약처가 실시한 분석 결과에서 궐련형 전자담배의 증기에 포함된 유해성분 9종의 함유량이 국내에서 판매되는 일반담배에 비해 평균 90% 적은 것으로 확인됐다.

필립모리스는 “식약처는 이러한 분석결과는 배제하고, WHO와 EU 등이 타르가 소비자들을 오도할 수 있는 잘못된 개념이라고 규정한 견해도 무시한 채 ‘타르’ 수치 비교에만 초점을 맞췄다”고 반박했다.

세계보건기구(WHO)는 타르에 대해 “타르는 담배규제에 대한 확실한 근거가 아니기 때문에 측정할 필요가 없으며, 타르 수치는 오해의 소지가 있을 수 있다”는 입장을 전했다는 것도 밝혔다.

필립모리스는 “타르 수치는 잔여물의 단순 무게(mg)이므로 독성물질과 그렇지 않은 잔여물이 어떻게 구성돼 있는지를 보여주지 못한다. 독일 연방위해평가원(BfR)을 비롯한 해외 보건기관들이 궐련형 전자담배의 증기는 일반담배 연기와 질적으로 매우 다르다며 타르를 비교대상으로 삼아서는 안된다고 하는 이유도 이 때문”이라고 했다.

더불어 식약처의 측정방법에도 오류가 있다고 지적했다. 일반담배의 연기와 달리 궐련형 전자담배의 증기는 수분량이 80%가 넘어 정확한 수분량 측정이 매우 중요한데 이를 제대로 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한국필립모리스 김병철 전무는 “더 이상의 혼란을 막기 위해서라도 식약처는 이미 궐련형 전자담배로 전환한 분들이나 앞으로 이를 고려하는 흡연자들에게 궐련형 전자담배의 유해물질이 일반담배 대비 현저히 감소했다는 사실을 명확히 밝혀야 할 것”이라며 “흡연자들에게는 정확한 정보를 제공 받을 권리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필립모리스는 최근 보건복지부에서 발표한 궐련형 전자담배 경고그림에 대해서도 우려를 표명했다. 궐련형 전자담배의 위해성 감소에 대한 과학적 증거가 계속해서 나오는 상황에서 경고그림은 소비자들에게 담배제품에 따라 상대적 위험도가 다르다는 점을 명확히 전달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혜선 기자 lhs@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ad41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3
default_news_ad5

많이 본 기사

ad43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쇼피알/라디오

1 2 3
item35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ad39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