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d_ad1

의료기기 허가·심사 전 맞춤 상담 가능해진다

기사승인 2018.10.18  12:37:43

공유
default_news_ad2

- 식약처, 연구개발 중인 의료기기에 대한 설명 절차 신설 행정예고

앞으로 의료기기업체가 제품 허가·심사를 신청하기 전에 연구개발 중인 의료기기에 대한 제품 특성 등을 설명할 수 있게 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설명절차를 신설한 '의료기기 허가·신고·심사 등에 관한 규정' 개정안을 18일 행정예고했다.

이번 개정은 의료기기 허가를 위해 준비해야 할 사항을 사전에 상담해 허가·심사를 예측 가능하고 신속하게 받을 수 있도록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

주요 내용은 ▲의료기기 허가 신청 절차 개선 ▲체외진단용 의료기기 임상시험 절차 개선 등이다.

이에 따라 앞으로 의료기기 업체가 허가·심사를 준비하는 과정에 해당 의료기기에 대해 직접 설명하고, 식약처 직원과 소통할 수 있게 된다. 이를 통해 의료기기업체는 허가나 심사 절차를 예측할 수 있게 된다.

또한 피부, 점막 등을 검체로 채취하는 체외진단용 의료기기 등 위해도가 높은 체외진단용 의료기기는 식약처 임상시험계획 승인을 받아야하지만 이 외의 경우에는 임상시험심사위원회(IRB) 승인을 받고 임상적 성능시험을 실시하도록 절차를 개선했다.

식약처는 "의료기기업체가 허가·심사 과정에 직접 참여할 수 있어 예측성과 투명성을 높일 수 있을 것"이라며"앞으로도 안전관리는 강화하면서 불필요한 절차는 합리적으로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혜선 기자 lhs@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ad41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3
default_news_ad5

많이 본 기사

ad43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쇼피알/라디오

1 2 3
item35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ad39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