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d_ad1

연구비로 포켓몬 인형 구입한 보건의료연구원 직원

기사승인 2019.10.08  10:52:44

공유
default_news_ad2

- 더민주 정춘숙 의원, 국감서 지적…기관장은 해외출장 과다로 경고

한국보건의료연구원 직원이 연구비로 포켓몬 인형을 구입했다가 환수 조치를 당하고 기관장은 업무 연관성이 없는 과다한 해외출장으로 경고를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더불어민주당 정춘숙 의원은 보의연의 ‘2019년 보건복지부 특별감사 처분요구서’를 공개했다.

보의연은 해당 감사에서 ▲임직원 외부활동 운영 부적정 ▲기관운영 부적정 ▲해외출장운영 부적정 ▲외부/내부 연구수행 부적정 ▲연구비 부당사용 ▲연구윤리 위반 등 총 10건에 대해 보건복지부로부터 처분요구를 받았다.

특히 이번 특별감사를 통해 연구비로 포켓몬 인형을 구입한 사실이 적발돼 환수조치까지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기관장인 보의연 원장도 2016년 10월 취임 후 2018년말까지 27개월 동안 총 13회 해외출장을 다녀오는 등 해외출장 과다 지적과 함께 보의연과 직접 관련성이 없는 출장도 지적받아 복지부로부터 기관경고까지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특별감사를 실시한 복지부는 이러한 보의연 조직과 운영 전반에 심각한 문제가 있다고 판단하고 혁신위원회 구성·운영 등을 통해 기관의 전반적인 개선방안 마련하고 요구했지만, 보의연은 현재까지도 혁신위원회를 구성조차 하지 못하고 있다.

정 의원은 “지난해 국정감사를 통해 지적한 보의연의 전반적인 문제들이 복지부의 특별감사를 통해 드러났다. 보의연이 제 기능을 하기 위해서는 하루 빨리 혁신위원회 구성을 통한 기관 혁신방안이 필요하지만 임기가 얼마 남지 않은 기관장의 의지는 소극적인 것으로 보인다”고 지적했다.

정 의원은 “복지부는 하루 빨리 보건의료 전반에 걸친 능력있는 새로운 기관장을 임명해 보의연이 보건의료기술 관련 공적 평가와 연구기관으로서 제 기능을 할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곽성순 기자 kss@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50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ad47
ad41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3
default_news_ad5

많이 본 기사

ad43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쇼피알/라디오

1 2 3
item35
ad49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ad39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