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d_ad1

‘폐암 림프절 병기’ 새로운 진단 기준 개정 목소리 힘 실리나

기사승인 2019.11.06  11:48:07

공유
default_news_ad2

- 삼성서울병원 조종호 교수팀, 새 기준으로 폐암 병기 기준 검증…“기존 기준으로 설명 어려워”

폐암 림프절 병기를 진단하는 기준을 새롭게 바꿔야 한다는 목소리에 힘이 실리고 있다.

삼성서울병원 폐식도외과 조종호 교수와 박병조·김태호 임상강사 연구팀은 폐암 병기 진단 기준 8차 개정에서 제시된 폐암 림프절전이의 세분화 분류법에 대한 검증 연구 결과를 최근 발표했다.

연구팀에 따르면 폐암은 암의 크기와 림프절 또는 다른 장기전이 여부에 따라 병기가 결정되며 이를 TNM(Tumor, Node, and Metastasis) 분류법이라고 부른다.

TNM 분류법은 지난 1960년대 중반 미국에서 처음 소개된 후 2017년 8차 개정에 이르기까지 의학 발전에 따라 폐암 병기를 더 세분화하는 방향으로 변해왔다.

하지만 나머지 기준이 바뀌는 사이 림프절 병기의 경우 지난 1980년대 후반 자리 잡은 뒤로 지금까지 큰 변화가 없었다는 게 연구팀의 지적이다.

림프절 전이(N)가 없는 경우 N0, 폐암 발생 부위와 같은 쪽 기관지 주위 림프절 또는 폐문부림프절 전이가 있으면 N1, 종격동이나 기관분기부하 림프절로 전이되면 N2, 폐암 발생 부위 반대쪽으로 전이가 있으면 N3으로 분류된다.

숫자가 커질수록 폐암 병기가 깊어지고 예후도 나빠진다.

하지만 이러한 분류가 림프절 전이 위치만 따질 뿐 전이 개수 등 다른 요소를 반영하지 못한다는 지적에 따라 그 동안 변화 요구가 끊임없이 제기됐다는 게 연구팀의 설명이다.

지난 8차 개정 때도 림프절 병기를 바꾸자는 목소리와 함께 새 기준을 제시하는 등 움직임이 있었지만 현재 기존 방식을 고수하고 있다. 기존 기준을 바꾸기엔 다른 분류법의 의학적 근거가 부족하다는 이유에서다.

이에 조종호 교수팀은 8차 개정에서 제안한 분류법이 임상현장에서 유효한지 확인하기 위해 지난 2004년부터 2014년 사이 삼성서울병원에서 림프절 전이가 있는 비소세포폐암 수술 환자 1,228명에게 해당 기준을 적용했다.

우선 N1에 해당하는 환자는 전이가 1곳에 국한된 경우(N1a)와 2곳 이상인 경우(N1b)로 나눴다.

또 N2에 해당하는 환자는 폐암 발생 부위 주변부 림프절 전이 없이 종격동림프절 등 N2 해당 부위로 도약 전이한 경우(N2a1)와 주변부를 거쳐 N2 해당 부위 1곳에 전이한 경우(N2a2)로 구분했다.

N2 해당 부위에 림프절 전이가 2곳 이상인 경우(N2b)도 따로 분석했다.

연구팀이 새 분류 기준에 따라 환자 예후가 어떻게 달라졌는지 살펴본 결과, 전체 생존율에서 N2a1환자가 64.7%로 가장 높았으며, N1a 62.6%, N1b 57.0%, N2a2 48.4%, N2b 42.8%로 나타났다.

동일한 N1, N2 그룹 내에서는 예후가 선명하게 갈렸으나 병기가 상대적으로 낮은 N1군에 비해 기존 N2에 해당했던 N2a1의 예후가 역전한 셈이다.

연구팀은 “해당 분류를 그대로 사용하기 어렵지만 단순히 위치만으로 병기를 결정짓는 것 또한 무리가 따른다는 점이 확인됐다”며 “추가 연구를 통해 환자 예후에 따라 병기를 새로 정하는 등 개정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점점 커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연구는 세계폐암학회 학술대회에서 소개된 데 이어 학회 공식학술지인 흉부종양학회지(Journal of Thoracic Oncology, IF 12.46) 최근호에 게재됐다.

김은영 기자 key@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ad47
ad41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3
default_news_ad5

많이 본 기사

ad43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쇼피알/라디오

1 2 3
item35
ad49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ad39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