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d_ad1

지아이이노베이션, "면역항암제 후보물질 中에 9천억 기술수출"

기사승인 2019.11.29  06:00:10

공유
default_news_ad2

- 9000억 규모 단계별 마일스톤 및 매출 비례 로열티까지…코스닥 상장 임박

지아이이노베이션이 차대세 면역항암제로 개발 중인 전임상 단계 후보물질 'GI-101'에 대한 중국 기술수출에 성공했다.

내년 주식 상장을 준비 중인 지아이이노베이션은 곧바로 코스닥 시장에 합류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지아이이노베이션(GI Innovation Inc.)은 지난 28일 중국 제약사인 심시어(NANJING SIMCERE DONGYUAN PHARMACEUTICAL CO., LTD)와 면역항암제 'GI-101'에 대한 중국 지역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

심시어는 이번 계약을 통해 'GI-101'에 대한 홍콩, 마카오, 대만 포함 중국 지역에서의 독점적 개발 및 상업화 권리를 갖게 됐다.

지아이이노베이션은 심시어로부터 반납 의무가 없는 계약금 600만 달러(약 70억원)와 이후 임상개발, 허가, 상업화, 판매 등 단계별 마일스톤으로 최대 7억9,000만 달러(약 9,000억원)를 순차적으로 받는다. 또 이와 별도로 제품 출시 이후 심시어의 순매출액에 비례한 두 자릿수 경상 기술료(로열티)도 받게 된다.

'GI-101'은 지아이이노베이션 보유한 이중융합단백질 개발 기반기술인 'GI-SMART' 플랫폼을 이용해 만든 차세대 면역항암제다. 'CD80'과 'IL2 변이체'의 이중 융합을 통해 면역관문 억제뿐 아니라 면역세포 증식을 활성화하는 두 가지 기전으로 항암 치료효과의 시너지를 나타낸다.

지아이이노베이션은 지난 9월 유럽종양학회 연례학술대회(ESMO 2019)에서 'GI-101'의 전임상 결과를 포스터 발표하며, 종양 침윤 Teff 세포의 활성화를 촉진하고 주변 Teff 세포 및 NK 세포의 증식을 돕는 'GI-101'의 효과를 입증한 바 있다.

사람의 면역세포를 이식한 인간화 마우스의 유방암 모델에서는 '키트루다(성분명 펨브롤리주맙)'와 병용 투여 시 항암 효과의 시너지가 관찰돼, 1세대 면역항암제와의 병용 가능성도 확인했다. 'GI-101'은 원숭이 모델에서의 독성 평가에서 심각한 부작용이 발견되지 않아 약효 용량 범위에서 안전함을 확인했다.

특히, 이들 연구 중 일부는 보건복지부가 주관한 '2019년도 연구자 주도 질병 극복 면역 중개 연구' 과제로 선정돼, 연세암병원 폐암센터 조병철 교수가 중개연구를 주도했다.

지아이이노베이션은 내년 6월 미국과 한국에서 동시에 'GI-101'에 대한 임상시험(Phase 1/2a)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지아이이노베이션 남수연 대표는 "현재 항암치료는 환자의 삶의 질을 고려해 기존의 세포독성화학요법을 배제하면서, 환자의 항암 면역력을 증진시키는 면역항암제들끼리의 병용 혹은 면역세포치료와의 병용을 통해 장기적인 암의 관해 및 재발방지를 유도할 수 있는 방향으로 발전해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임상적으로 항암효과의 시너지가 입증된 병용요법으로 '옵디보(성분명 니볼루맙) + 여보이(성분명 이필리무맙)'가 허가 받아 3~4가지 고형암에서 사용되고 있지만, 여보이의 기전적 특성상 대장염, 간질성 폐렴 등 심각한 자가면역질환 부작용이 빈번하게 발생해 사용이 제한적"이라며 "GI-101은 이러한 미충족 수요에 대해 여보이를 대체해 1세대 면역관문억제제와의 병용으로 항암효과의 극대화 및 우수한 안전성을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남수연 대표는 "최근 옵디보와 인터루킨-2(NKTR-214) 병용요법이 흑색종 등에서 경이적인 완치율이 보고되고 있는데, GI-101의 IL2 변이체는 기존의 IL2 치료제들보다 항암효과에 최적화된 변이체라는 점에서 병용요법의 임상적 유용성이 더욱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따라서 GI-101의 개발 전략은 1세대 면역관문억제제들이 허가된 암종에서 이들과의 병용요법으로 치료효과를 극대화하고 부작용을 최소화하는 것과 동시에, 면역관문억제제에 반응하지 않은 'cold tumor'를 'hot tumor'로 전환시켜 치료 반응을 유도하는 적응증 개발도 고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심시어 R&D 총괄 부사장인 왕 핀 박사는 "면역항암치료는 환자들에게 새로운 희망이 되고 있지만 모든 환자에서 일관된 치료효과가 나오지는 않기 때문에, 차세대 면역항암제의 개발이 매우 중요하다"며 "심시어는 이번 계약으로 지아이이노베이션의 우수한 면역치료제 개발 플랫폼과 심시어의 신약개발 및 사업화 노하우를 결합하여 GI-101 개발에 박차를 가해 최대한 가까운 시일에 암환자에게 치유의 희망을 안겨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지아이이노베이션은 내년 주식상장을 계획하고 있다. 당초 코넥스 상장을 논의해왔지만, 이번 중국과의 'GI-101' 기술수출 계약이 체결됨에 따라 곧바로 코스닥 시장으로의 합류 가능성이 높아졌다.

김윤미 기자 kym@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ad47
ad41
ad58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3
default_news_ad5

많이 본 기사

ad43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쇼피알/라디오

1 2 3
item35
ad49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ad39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