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d_ad1

올림푸스한국, 암 경험자 위한 '올림#콘서트' 개최

기사승인 2019.03.18  17:12:21

공유
default_news_ad2

올림푸스한국(대표 오카다 나오키)과 예술의전당(사장 고학찬)은 지난 16일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암 경험자에 대한 공감과 소통을 위해 세 번째 '올림#콘서트'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올림푸스한국과 예술의전당이 주최하고 사단법인 한국혈액암협회가 후원하는 콘서트는 초청 대상에 맞는 주제를 정해 공연 프로그램을 기획하는 관객 맞춤형 음악회로 2018년 6월 첫 막을 열었다.

음악을 통한 정서적 안정과 치유가 필요하지만, 상대적으로 문화적 즐거움을 누리기 어려운 암 경험자와 가족들이 주 초청 대상이다.

세 번째 콘서트는 김민석 동남권원자력의학원 연구센터장의 해설과 함께 진행됐다.

암 환우들을 위해 온∙오프라인에서 상담 및 특강을 진행하고 있는 김민석 센터장은 병원 로비에서 직접 개최한 음악회가 400여 회가 넘는 음악 애호가다.

연주에는 세계적으로 주목받고 있는 차세대 뮤지션 첼리스트 문태국과 피아니스트 한지호가 호흡을 맞췄다. 테너이자 플루티스트, CCM 가수, 오케스트라 지휘자로 활동 중인 갑상선암(임파선 전이) 경험자이자 음악가인 김형우도 특별 출연했다.

또 테너 박지민과 피아니스트 김재원, 하모니시스트 박종성이 오페라 아리아와 한국 가곡 등을 합주했다.

올림푸스한국 CSR&컴플라이언스본부 박래진 본부장은 “따스한 봄날에 진행된 '올림#콘서트'로 암 경험자와 그 가족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물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올림푸스한국은 우리 주변의 암 경험자들에게 찾아가 위로를 전하고 격려할 수 있는 의미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박기택 기자 pkt77@docdocdoc.co.kr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nd_ad5
ad47
ad41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default_nd_ad3
default_news_ad5

많이 본 기사

ad43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쇼피알/라디오

1 2 3
item35
ad49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ad39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